춘천 소양강댐 가는 길에 애견동반식당 강산숯불닭갈비가 있다. 이곳에서는 닭갈비와 함께 대표가 직접 재배한 신선한 야채를 맛볼 수 있다. 20년간 이곳을 지켜온 강산숯불닭갈비, 그래서인지 그 맛에 반해 방송국에서 찾아와 맛집으로 소개하기도 한 집이다.

뒤뜰에는 시베리안 허스키 ‘테리’가 있다. 식당 홀과 외부에서는 반려견과 함께 식사를 할 수 있다.

광고를 통한 홍보보다는 입소문에 의해 알려지기를 원하는 대표는, 그 마음 그대로 정성을 담아 음식에 정성을 담아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