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식주의자가 된 판다..혀에 숨겨진 비결 대부분의 채소들은 쓴맛이 있는(그리고 잠재적으로 해로운) 독소, 예컨대 시안화물(cyanide), 니코틴, 리신(ricin) 등을 함유하고 있어, 굶주린 초식동물들을 단념시킨다. 채식동물이 (채소를 거의 먹지 않는) 육식동물보다 쓴맛에 더 민감한 것은 바로 그 때문인 듯하다. 극단적인 예로, 전적으로 육식을 하는 고래의 경우에는 쓴맛을 전혀 인식하지 못하는 혀를 보유하고 있다(참고 1). 그러나 초식동물 치고 초짜(new kids on the block)인 판다의 경우, 지금으로부터 겨우 몇 백만 년 전에 채식주의자로 진화했다. 자이언트 판다와 미국너구리 비슷한 레서판다(red panda)의 공통조상은 일상적으로 고…….

from 노트펫,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