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를 안키워 본 사람은 있어도 한번만 키운 사람은 없다라는 우스개소리를고양이들과 생활해 본 사람이라면 공감하지 않을수 없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저도 8년전 반려견 워리어를 떠나보낼 때까지만 해도 나와 고양이는 아무런 인연이 없는 그런 사이라 생각했었어요.워리어를 떠나보내고 펫로스 증후군을 앓고 있던 시절 우연히 외출 후귀가 길에 따라오던 길 고양이 한마리를 인연으로나는 워리어가 보내 준 선물같은 신비롭고 사랑스러운 생명체들에 푸욱 빠져버렸답니다. 3년간의 캣맘을 하면서 그리고 8년 째 함께 살고 있는 귀염둥이들을 보면서그간 내가 알고 있던 고양이에 대한 정보들은 대부분 오해와 편견이었다는 것을 알게 되…….

from :: Hear Your Animals, Heal Your Animals :: 혜별, 원문보기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