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boratory animals.jpg
동물복지문제연구소 어웨이가 지난 28일 상암동 에스플레스센터에서 ‘실험동물 지킴이법 통과 촉구를 위한 시민 서명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더불어민주당 기동민의원이 대표발의한 ‘실험동물 지킴이법’ 통과를 촉구하기 위해 마련됐다. 발의안은 실험에 사용된 후 회복된 동물을 일반인에게 분양하고, 동물 실험시설이 무등록 되어 있으면 실험을 금지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행사는 동물실험윤리 교육, 실험동물 그림 그리기 등 시민 참여와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서명운동이 함께 진행됐다.
이형주 동물복지문제연구소 어웨어 대표는 “사람을 위해 실험의 고통을 감내한 동물이라면 최소한 남은 삶은 고통에서 벗어나 살 수 있게 배려하는 사회가 상식적인 사회”라며 “이번 법안의 통과로 불필요하게 희생되는 동물의 숫자를 줄일 수 있도록 많은 시민들의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from 한국애견신문 http://ift.tt/2z9EGBi
via IFTT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