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sbygoogle = window.adsbygoogle || []).push({});
미국의 동물보험은 어떨까?유명한 미국의 반려동물 회사는 트루패니언이라고 들었는데,과연 미국 사람들은 얼마나 동물보험에 가입했고,보험료는 얼마나 될까?이런 점들이 궁금했는데, 그 해답을 주는 기사가 있군요.미주 한국일보에 실린 ‘애완동물 사랑한다면 펫보험 가입 고려를’이란 제목의 기사인데요,기사를 보니,생각했던 것과는 정 반대로,미국도 동물보험 가입률이 1%정도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그밖에 동물보험에 관한 내용들이 설명되어있군요,우리와 마찬가지로 미국 역시 동물보험은 아직 보편화되지 않은 것 같습니다.2~3년 전 뉴질랜드의 동물보험에 대해몇몇 사이트를 본 적이 있었습니다. 뉴질랜드가 동물보험이 잘 되어있다는 말을 들었거든요.뉴질랜드 등 동물보험이 발전한 나라를 모델삼아,우리의 동물보험도 일반인들이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발전했으면 합니다.

애완동물 사랑한다면 펫보험 가입 고려를 – 미주 한국일보

http://ift.tt/2gmsPst

미국의 애완견을 키우는 가정이 늘면서 사고나 질병시 동물의 치료를 커버되는 펫보험에 대한 관심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LA에 거주하는 이모씨는 얼마 전 건강 상태가 좋지 않은 10살 된 애완견 페키니즈를 애동물병원에 데리고 갔다 깜짝 놀랐다. 애완견이 아픈 이유는 림프종 때문. 문제는 수술비였는데 비용이 자그마치 1만달러. 가족같이 지낸 애완견을 위해 기꺼이 수술비를 부담했지만 한동안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어야 했다. 애완동물이 아프면 당연히 병원에 데려가야 하지만 비용이 부담스럽다는 사람이 적지 않다. 이런 점에서 애완동물을 키우는 가정이라면 동물 보험에 대해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 샤핑 요령등을 알아봤다. ▶애완동물 보험 가입 현황미국인들의 애견이나 애묘 사랑은 유별나지만 이런 동물들을 케어 하는데 도움이 되는 보험 가입은 아

from 미국의 동물보험 리뷰 [미주 한국일보]